XpressEngine ver.2

글 수 444

 

“아, 이 분의 해맑은 함박웃음이 떠오르네요.”


최몽룡 서울대 명예교수가 또다시 인터넷 이슈로 떠올랐습니다. 교육부가 역사교과서 국정화(이하 국정교과서)를 철회하기로 방침을 정했다는 소식이 전해졌기 때문인데요. 최몽룡 명예교수는 지난해 11월 국정교과서 대표집필자로 선정된 직후 여기자 성의홀 논란에 휘말렸다 자진사퇴한 분입니다. 당시 자진사퇴를 발표하면서도 ‘해맑은’ 표정을 지어 모든 사람들을 의아하게 했는데, 바로 오늘과 같은 일을 내다본 것은 아니었을까하는 의견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25일 페북지기 초이스입니다.


이날 문화일보 보도에 따르면 교육부는 오는 28일 국정교과서 현장 검토본 공개를 앞두고 국정화를 철회하기로 내부 방침을 세웠다고 합니다.


최순실 게이트로 국민 여론이 극도로 악화된 상황에서 국정교과서를 강행할 경우 교육현장의 감정적 반발을 불러일으켜 ‘역사교과서 바로잡기’라는 취지가 훼손될 우려가 있다고 교육부가 판단했다고 신문은 분석했습니다. 교육부는 국정교과서 대안으로 일선 학교가 국정교과서와 검정교과서를 자율적으로 선택하게 하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합니다.


교육부는 28일 현장 검토본을 예정대로 공개하되 내년 3월 신학기 수업부터 무조건 국정교과서를 적용하는 기존 일정을 고집하지 않고 국민 여론을 지켜보며 국정화 추진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합니다. 그러니까 사실상 국정화를 철회하겠다는 뜻이죠.


네티즌들은 환영하고 있습니다. 인터넷 기사에는 “정말 다행이네요” “추진한 인물들 이름 모두 공개하라” “교육부 눈치는 있네” “지금까지 쓴 돈은 어쩔겨?” 등의 댓글이 쏟아지고 있습니다.


페북지기 초이스 관련기사


▶사퇴한 분 맞아요? 최몽룡 교수의 해맑은 미소 수상하다


다수의 네티즌들은 지난해 11월 국정교과서 대표집피리자로 선정됐다 사퇴한 최몽룡 명예교수를 떠올리고 있습니다.


‘국정교과서 철회’ 함박웃음 미스터리 이제 풀리나… 페북지기 초이스© Copyright@국민일보 ‘국정교과서 철회’ 함박웃음 미스터리 이제 풀리나… 페북지기 초이스


“이분의 미소, 드디어 풀렸습니다.”


“캬, 멋진 한 수! 명예교수라는 분이 성추행 논란으로 사퇴하면서 왜 저렇게 환하게 웃을 수 있었는지 이제 알게 됐다.”

라고 말이죠.


실제로 파워 트위터리안인 ‘김빙삼’씨는 당시 “청와대가 찍어 교과서 집필하라는데, 이 흉흉한 세상에 안 한다고 뻐팅기다가는 무신 꼴을 당할지 알 수 없고, 일단 한다는 듯 안 하고 싶은 의중을 내비치는 와중에 치매와 성희롱을 적절히 섞어서 집필진 사퇴를 만들어내는 솜씨가 대단하재?”라고 적으며 최몽룡 명예교수의 함박웃음을 분석하기도 했습니다.


김상기 기자 kitting@kmib.co.kr


번호
제목
글쓴이
444 나치조차 혀를 내민 일본군의 만행 난징대학살(사진 혐오)
[관리자]
2012-11-06 64959
443 [초청] 용산다큐 <두개의 문> 특별 상영회
[관리자]
2012-03-09 36873
442 구럼비 살리기 코드명 옐로우 (3/10 3시 제주강정 3시 기지사업단 정문 앞, 6시 서울 청계광장)
[관리자]
2012-03-09 23458
441 공영방송이 권력의 입맛에 좌우되지 않도록/강 건넜고 다리 불살랐다
[관리자]
2012-09-26 23056
440 장애등급제와 부양의무제 폐지로 여는 연대의 문 톡톡!
[관리자]
2012-10-10 19075
439 국회 '올바른 역사교육을 위한 의원모임'/日관동대지진 조선인학살 사망자명단 최초공개
[관리자]
2013-06-20 18889
438 [가자 강정 지키자 구럼비] 지금 평화비행기 탑승자가 되는 행운(!)의 주인공이 되세요~~
[관리자]
2012-02-13 18675
437 '분단과 복지 : 시민참여형 평화복지국가 실현을 위하여'
[관리자]
2012-10-30 14909
436 [한반도평화포럼] 백낙청교수님과 함께하는 BOOK Talkshow - "2013년체제 만들기"
[관리자]
2012-02-13 12049
435 61주기(제5회) 월미도 미군폭격 민간인희생자 위령제 안내 file
관리자
2011-08-30 11620
434 <생명평화대행진> 민회民會에 모십니다.
[관리자]
2012-10-15 10799
433 [정의구현사제단] 10월 유신 40주년 전국시국기도회 (10.22 오후7시 서울광장)
[관리자]
2012-10-19 10254
432 괴산 증평 청원(내수읍 북이면) 국민보도연맹 사건 희생자 위령제 안내 file
관리자
2011-09-28 9695
431 <참여요청>세계시민 제주해군기지 반대 서명 운동에 동참해 주십시요!
[관리자]
2012-03-28 9282
430 제임스 로툰도 시장 "유태인 학살만큼 위안부 문제 알려져야"
[관리자]
2012-10-12 8934
429 관동 대지진 조선인 학살 사건
[관리자]
2012-11-07 8145
428 스페인 신문, 독도 영유권 관련 일본 질타
[관리자]
2012-09-26 8125
427 [고양]금정굴! 평화의 바람을 안고 돌아오다 file
관리자
2011-09-22 7676
426 역사가, ‘유신시대’를 평가하다
[관리자]
2012-09-11 7631
425 [진실정의] 살아있는 과거사, 유신․긴급조치를 고발한다
[관리자]
2012-10-19 7530

알림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