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ressEngine ver.2

글 수 1,083

등록 :2015-11-08 15:05수정 :2015-11-08 15:36

지난 2009년 11월 8일 서울 용산구 효창동 백범 김구 묘소에서 열린 ‘친일인명사전 발간 국민보고대회’에서 한 시민이 백범의 제단에 바쳐진 사전을 살펴보고 있다.  김명진 기자 littleprince@hani.co.kr
지난 2009년 11월 8일 서울 용산구 효창동 백범 김구 묘소에서 열린 ‘친일인명사전 발간 국민보고대회’에서 한 시민이 백범의 제단에 바쳐진 사전을 살펴보고 있다. 김명진 기자 littleprince@hani.co.kr
내년 새 학기까지…서울시의회 “역사적 진실 판단에 도움”
박정희·김성수·방응모 등 4389명 친일인사 명단에 올라
늦어도 내년 새 학기까지 서울시내 모든 중·고교 도서관에 <친일인명사전>이 보급된다. 중·고교 역사 교과서 국정화 논란이 한창인 가운데 진행되는 사업이어서 보수단체의 반대가 거셀 것으로 예상된다.

김문수 서울시의회 교육위원장(새정치민주연합)이 8일 서울시교육청에서 제출받은 자료를 보면, 시교육청은 민족문제연구소가 펴낸 친일인명사전 1질(3권)을 오는 12월 중 서울시내 중학교 333곳, 고등학교 218곳 등 551개 학교에 배포하기로 했다. 서울시내 700여개 중·고교 가운데 이미 친일인명사전을 소장하고 있는 학교와 자율형사립고를 제외한 숫자다. 시교육청은 지난해 12월 “교과서에 부족한 친일 관련 자료를 비치해 학생들의 교육을 도와야 한다”는 서울시의회의 요구에 따라 2015년도 서울시 교육비특별회계에 친일인명사전 구입 예산 1억7550만원을 배정한 바 있다.

김 위원장은 “기존 검정 역사교과서에도 친일과 관련한 기술이 충분치 않다고 판단해 서울시의회가 만장일치로 의결했던 사안”이라며 “국정 교과서 문제로 역사교육과 관련한 오해들이 쏟아지는 가운데, 친일인명사전 보급이 학생들이 역사적 진실을 판단하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민족문제연구소가 2009년 펴낸 친일인명사전은 3권으로 구성돼 있으며, 박정희 전 대통령, 김성수 <동아일보> 설립자, 방응모 전 <조선일보> 사장 등 4389명을 친일인사 명단에 올려 후손과 보수단체 등의 반발을 샀다. 올해 초 친일인명사전 보급 계획이 알려지자 ‘공교육살리기학부모연합’ 등 보수 성향 교육단체들은 “친일인명사전을 학교 현장에 배포할 경우 정치적 중립성 의무를 위반한 것으로 간주해 형사 고발하겠다”며 강하게 반발했다. 친일인명사전 보급 사업이 연말까지 지연된 이유 가운데 하나도 보수 진영의 반발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조희연 교육감의 선거법 위반 재판 등 민감한 현안들이 많아 사업 집행이 미뤄져 왔다”며 “이미 예산이 잡혀있는 만큼 더는 사업을 미룰 수 없어 겨울방학 중에 도서를 보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엄지원 기자 umkija@hani.co.kr
번호
제목
글쓴이
963 국정화 고시 보름앞..'시민 불복종' 들불
[관리자]
2015-10-21 1107
962 "근조 대한민국 역사교육" 성난 청소년들, 결국 거리로!!!
[관리자]
2015-10-17 983
961 한국사교과서 국정화 / 외대 등 4개大 사학과 교수 29명 '집필거부' 연대성명(종합)
[관리자]
2015-10-15 1581
960 주체사상 배운다? 교과서 살펴보니 '사실 무근'
[관리자]
2015-10-15 1098
959 10월 개강! 영화, 친밀한 삶(김성욱), 기 드보르와 영화(신은실), 마르셀 뒤샹(전선자), 소설창작(김광님), 시쓰기(오철수)
다중지성의 정원
2015-10-10 1057
958 “열린 신학자 죽음 내몬 교회권력의 전횡 20년 지나도 여전”
[관리자]
2015-10-07 1227
957 영화제에서 만난 세월호 유가족 노동자
[관리자]
2015-10-07 1175
956 10월 개강! 데이비드 하비 『자본』(조명래), 노동의 미래(장훈교), 사이버 맑스주의(오영진)
다중지성의 정원
2015-09-30 1024
955 혁명광장에 선 프란치스코 “사상 아닌 사람을 섬기세요”
[관리자]
2015-09-22 1113
954 [칼럼]오늘의 한국 정치, 무엇이 문제인가
[관리자]
2015-09-22 991
953 10월 5일 개강 : 다중지성의 정원 2015년 4분학기를 시작합니다!
다중지성의 정원
2015-09-22 6898
952 [포토] 성난 교수들 거리로…“대학 통제 중단하라”
[관리자]
2015-09-19 963
951 [단독] 세월호 선원들, ‘의문의 물체’ 들고 나오는 영상 첫 확인
[관리자]
2015-09-19 1069
950 쇳덩이 매단 바다 위의 김대중 “이렇게 죽는구나” 떨고 있는데
[관리자]
2015-09-15 1137
949 하늘이여! 땅이여!
노치수
2015-09-05 1065
948 새책! 『9월, 도쿄의 거리에서』― 1923년 9월 1일 간토대지진 직후 조선인 대학살에 대한 생생한 보고문학!
도서출판 갈무리
2015-09-03 2099
947 ‘전쟁할 수 있는’ 일본, ‘전쟁 중’인 한국
[관리자]
2015-09-02 1103
946 '암살' 특별관람한 의열단 후손들...'친일파 청산 못해 부끄럽다!'
[관리자]
2015-08-30 1121
945 조선의열단 -서울의소리
[관리자]
2015-08-30 1298
944 ‘베테랑’이 걱정스런 당신께 / 박권일
[관리자]
2015-08-29 1258

자유게시판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