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ressEngine ver.2

글 수 1,089
2015.08.11 14:40:42 (*.70.29.157)
1500

'광복 70년' 진보 지식인들 선언 "헌법정신 회복해야"

[관리자]
2015.08.11 11:28:51 (220.70.29.157)
4

연합뉴스 | 입력 2015.08.11. 10:34 | 수정 2015.08.11. 10:58

강만길, 서중석, 함세웅 등 제안자 111명과 서명자 749명 참여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광복 70년을 맞아 헌법 정신 회복과 친일잔재 청산, 민주주의와 인권 회복 등을 촉구하는 지식인 선언이 발표됐다.


역사학자 강만길 전 상지대 총장 등 진보진영 지식인들은 11일 서울 태평로 프레스센터에서 발표한 '광복 70년, 역사와 헌법을 다시 생각한다' 선언문에서 "독립운동의 전통을 계승한 제헌헌법과 민주화운동 정신에 기초해 개정된 현행 헌법의 핵심 가치들은 대한민국이 지향해야 할 시대정신"이라고 강조했다.

'광복70년 역사와 헌법을 다시 생각한다'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11일 오전 서울 중구 세종대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진보진영 지식인들이 '광복 70년, 역사와 헌법을 다시 생각한다' 선언문을 발표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광복70년 역사와 헌법을 다시 생각한다'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11일 오전 서울 중구 세종대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진보진영 지식인들이 '광복 70년, 역사와 헌법을 다시 생각한다' 선언문을 발표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광복 70년' 진보 지식인들 선언 "헌법정신 회복해야"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11일 오전 서울 중구 세종대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진보진영 지식인들이 '광복 70년, 역사와 헌법을 다시 생각한다' 선언문을 발표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광복 70년' 진보 지식인들 선언 "헌법정신 회복해야"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11일 오전 서울 중구 세종대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진보진영 지식인들이 '광복 70년, 역사와 헌법을 다시 생각한다' 선언문을 발표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선언에는 강 전 총장을 비롯해 서중석 성균관대 명예교수, 함세웅 민족문제연구소 이사장 등 제안자 111명과 서명자 749명이 참여했다.

이들 지식인은 1987년 개정된 현행 헌법의 정신에 대해 "대한민국의 정통성이 독립운동에 있고 친일 청산이 역사적 과제임을 천명했다"면서 "아울러 독재에 대한 국민적 저항권을 인정하고 민주주의와 인권을 강조했으며 평화통일을 민족의 기본 과제로 부여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그러나 최근 구세력이 재집권하면서 사회 일각에서 친일 청산 작업마저 정파적 발상으로 폄훼되고 친일파를 옹호하는 반역사적 행태가 곳곳에서 벌어진다"며 "근래 들어서는 민주주의와 인권 상황이 오히려 역주행하는 등 민주주의의 미래를 장담할 수 없는 위기도 다시 조성되고 있다"고 우려했다.


서명 참여자들은 이밖에 임시정부의 '교육균등' 철학을 계승한 교육 공공성 강화, 남북관계 정상화와 긴장 완화, 남북 간 평화협정체제 구축과 통일외교 강화 등을 광복 70년의 과제로 제시했다.


이들은 "해방 70년 역사는 우리 민족의 피와 땀으로 일군 것"이라며 "우리에게는 자유와 평등, 민주주의와 평화를 억압하는 권력과 체제를 거부하고, 정의를 위해 싸운 사람들이 꿈꾼 세상을 완성해 나갈 책무가 있다"고 말했다.


pulse@yna.co.kr

(끝)

번호
제목
글쓴이
49 학살의 역사와 분단의 능선을 비장하게 넘다-『거대한 트리』 임백령 시인 첫 시집 file
은천
2016-07-09 1538
48 “박 대통령에게 ‘세월호 만남’ 더는 구걸않겠다”
[관리자]
2015-03-26 1536
47 수치 야당, 미얀마 총선 개표 초반 94% 의석 ‘싹쓸이’
[관리자]
2015-11-10 1533
46 최민희 의원에게 누리꾼이 제시한 ‘완벽’ 필리버스터 초안
[관리자]
2016-02-25 1531
45 박근혜가 싫어하는 바른말, 그리고 정의화
[관리자]
2015-12-21 1530
44 [사설] 특조위원장 농성까지 부른 정부의 ‘세월호 몽니’
[관리자]
2015-04-29 1529
43 광복 70돌, 우리는 어디에 있는가
[관리자]
2015-08-11 1526
42 “과거사 청산 연장선상 맡은 것”…“심의 참여한 사건 수임은 위법”
[관리자]
2015-01-21 1520
41 연세대 교수, 막말 "개념 있었다면 세월호 탈출했을 것"
[관리자]
2016-03-08 1519
40 ‘제국의 위안부’ 저자 기소…“일본군 위안부 명예훼손”
[관리자]
2015-11-19 1519
39 “민중을 위해 쓴다” 네루다의 라틴아메리카 서사시
[관리자]
2016-08-26 1517
38 "반값등록금 실현" 광고에 뿔난 학생들
[관리자]
2016-01-16 1513
37 ‘정부대응 적정성’ 조사대상인데… ‘박 대통령 7시간’은 안된다?
[관리자]
2015-11-20 1512
36 ‘YS 재조명’에 더 도드라지는 ‘불통 박근혜’
[관리자]
2015-11-26 1510
35 [정세현 칼럼] 평화협정, 우리가 협의 당사자인 이유
[관리자]
2016-04-18 1509
34 경남 창원유족회원들께 안내말씀 드립니다.
노치수
2016-06-09 1505
33 [이순간] 부산의 첫 소녀상, 일어서다
[관리자]
2016-02-29 1504
32 [아침 햇발] 대통령 명예를 깎아내린 법원과 검찰
[관리자]
2015-12-25 1504
31 특조위 흔들기에 조사 걸음마…유족들 “우리라도 나서자”
[관리자]
2015-11-09 1504
30 ‘친일인명사전’ 서울 모든 중·고교에 비치한다
[관리자]
2015-11-09 1504

자유게시판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