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ressEngine ver.2

글 수 1,089

  등록 :2016-02-24 16:38수정 :2016-02-24 16:44



필리버스터  낭독용 원고 씽크플로우 초안. 오늘의 유머 제공
필리버스터 낭독용 원고 씽크플로우 초안. 오늘의 유머 제공

테러방지법의 본회의 의결을 막기 위한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의 무제한토론(필리버스터)에 누리꾼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지지와 찬사를 보내는데 그치지 않고 필리버스터에 참여하는 의원을 위한 ‘초안’을 만드는 중이다.

24일 오후에 필리버스터에 참여할 예정인 최민희 의원은 이날 아침 커뮤니티 게시판 ‘오늘의 유머’에 “테러방지법에 대한 여러분들의 의견을 구한다”는 글을 올렸다. 그러자 한 누리꾼이 “[필리버스터] 낭독용 원고 씽크플로우 초안”이라는 제목의 댓글을 달았다.

12개의 큰 항목과 62개 세부 항목으로 작성된 이 초안은 △필리버스터의 대한 설명 △직권상정의 부당함 △테러방지법 내용 △국가정보원 △독소조항 △새누리당에 대한 비판 등 테러방지법과 관련된 최근의 상황을 포괄하고 있다. 특히 <5. 독소조항> 항목에선 1. 독소조항이 국민에게 끼칠 피해 2. 해외의 도감청 사례 3. 워터게이트 소개 4. 카카오톡 사찰 사건 5. 스마트폰 해킹의 위험성 6. 아이폰과 FBI의 대치상황 등 최근의 나라 안팎에서 벌어지는 권력·수사기관의 감청 시도와 관련된 이슈들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해놓았다.

필리버스터  낭독용 원고 씽크플로우 초안
필리버스터 낭독용 원고 씽크플로우 초안


한 누리꾼은 “이 목록을 바탕으로 각 항목에 해당하는 내용을 채워서 의원들 SNS 등에 올려주면 좋을 것 같다”고 지지를 보냈다. 최 의원도 “이 내용에 따라서 토론을 하되 언론 관련 내용을 추가하겠다”는 댓들을 달았다.

박현철 기자 fkcool@hani.co.kr
번호
제목
글쓴이
49 학살의 역사와 분단의 능선을 비장하게 넘다-『거대한 트리』 임백령 시인 첫 시집 file
은천
2016-07-09 1540
48 “박 대통령에게 ‘세월호 만남’ 더는 구걸않겠다”
[관리자]
2015-03-26 1537
47 수치 야당, 미얀마 총선 개표 초반 94% 의석 ‘싹쓸이’
[관리자]
2015-11-10 1534
최민희 의원에게 누리꾼이 제시한 ‘완벽’ 필리버스터 초안
[관리자]
2016-02-25 1532
45 박근혜가 싫어하는 바른말, 그리고 정의화
[관리자]
2015-12-21 1532
44 [사설] 특조위원장 농성까지 부른 정부의 ‘세월호 몽니’
[관리자]
2015-04-29 1531
43 광복 70돌, 우리는 어디에 있는가
[관리자]
2015-08-11 1528
42 연세대 교수, 막말 "개념 있었다면 세월호 탈출했을 것"
[관리자]
2016-03-08 1524
41 ‘제국의 위안부’ 저자 기소…“일본군 위안부 명예훼손”
[관리자]
2015-11-19 1520
40 “과거사 청산 연장선상 맡은 것”…“심의 참여한 사건 수임은 위법”
[관리자]
2015-01-21 1520
39 “민중을 위해 쓴다” 네루다의 라틴아메리카 서사시
[관리자]
2016-08-26 1519
38 "반값등록금 실현" 광고에 뿔난 학생들
[관리자]
2016-01-16 1515
37 ‘정부대응 적정성’ 조사대상인데… ‘박 대통령 7시간’은 안된다?
[관리자]
2015-11-20 1514
36 ‘YS 재조명’에 더 도드라지는 ‘불통 박근혜’
[관리자]
2015-11-26 1513
35 [정세현 칼럼] 평화협정, 우리가 협의 당사자인 이유
[관리자]
2016-04-18 1511
34 경남 창원유족회원들께 안내말씀 드립니다.
노치수
2016-06-09 1507
33 [이순간] 부산의 첫 소녀상, 일어서다
[관리자]
2016-02-29 1506
32 [아침 햇발] 대통령 명예를 깎아내린 법원과 검찰
[관리자]
2015-12-25 1506
31 특조위 흔들기에 조사 걸음마…유족들 “우리라도 나서자”
[관리자]
2015-11-09 1506
30 ‘친일인명사전’ 서울 모든 중·고교에 비치한다
[관리자]
2015-11-09 1506

자유게시판



XE Login